웹툰이 사라질 수 있다

밤토끼가 사라지니 춘추 전국 시대가 도래했다

2018년을 어느 순간 웹툰 불법 공유 사이트인 밤토끼가 검거되어 폐쇄되었다는 기사가 포털 사이트 1면을 장식했었다. 그렇다고 웹툰 불법 사이트가 근절 되었는가 하면 그건 아니다. 포털 1면의 효과는 불법유통의 춘추전국 시대를 가져왔다. 더 많은 불법 공유가 더 많은 곳에서 일어나고 있다는 말이다. 

지금 여러분이 좋아하는 웹툰은 어느 날 갑자기 등장했을까?

레오나르도, 미켈란젤로, 라파엘로, 도나텔로라고 하면 닌자 거북이가 떠오를 수도 있지만, 그들은 피렌체를 중심으로 메디치가의 후원을 받으며 르네상스를 이끌어온 창작자들이다. 혜성처럼 등장한 작가는 없다. 메디치가의 자본을 바탕으로 그들은 서로 교류하고 작품 활동을 하면서 성장한 것이다. 지금 한국 웹툰도 그런 시기에 있다고 생각한다. 웹툰 플랫폼들은 수익 구조 다양화와 발전을 위해서 해외시장을 바라보고 있고, 웹툰을 기반으로 한 드라마, 영화, 음원으로 콘텐츠 확장이 가장 왕성하게 일어나고 있는 시기라는 점에서는 이견이 없을 것이다. 지금도 수많은 창작자들은 어디에선가 등장을 준비하고 있다. 당신이 더욱더 즐겁게 포스트 코로나를 보내고 싶다면, 이제 가장 큰 문제인 불법 공유와 복제를 더 적극적으로 행동해야 할 시기다.

왜 불법 공유가 문제인가?

창작자가 힘들게 만든 것을 허락 없이 공유한 것만 문제가 아니다. 불법 공유는 창작자를 사라지게 만든다. 창작자가 플랫폼에 웹툰을 올리면 플랫폼은 창작자에게 수익을 공유한다. 플랫폼에 수익이 나지 않는다면 창작자는 연재처를 잃어버리고 창작활동을 이어 갈 수 없다.  창작자의 조회 수가 낮다면 플랫폼에서는 그 작품을 연재할 이유가 없어지기 때문이다. 반면 불법공유자는 광고로 수익을 얻거나 다른 불법행위에 대한 원동력을 얻게 된다. 

그렇게 창작자가 사라진다면?

당신은 불법도박, 음란 사이트로 접속하게 된다. 불법 웹툰 사이트를 통해서 보던 광고들에 익숙해져 있기 때문이다. 아니라고 생각한다면 큰 오산이다. 관심이 없더라도 계속 보면 익숙해지고 궁금해지기 때문이다. 그러다 한 번이라도 접속한다면 당신은 각종 해킹 프로그램과 잠정적인 범죄에 노출된다. 시간 문제일 뿐이다. 실제로 N번방도 관련이 있다고 하니 당신도 작은 클릭으로 도와주고 있는 것이다. 당신의 원클릭으로 누구를 도와주고 싶은지 잘 생각해야 한다.

불법 공유물을 막을 수는 없을까?

이런 범죄 행위는 원천적으로 방지하는 것은 매우 어려운 일이다. 그들은 도메인을 바꾸고 불법 웹툰이 저장된 서버를 바꾸며 사이트를 만드는 것에 달인이기 때문이다. 그리고 그런 도메인 주소는 검색이 아닌 SNS를 통한 직접적인 공유로 이어지기 때문에 찾아가는 것에 익숙한 사람들은 항상 그 경로가 열려 있다고 볼 수 있다. 

기술적인 측면

기술적인 측면에서 방어해야 한다. 저작물을 등록하고 방지하는 기술적인 부분에 대해서 투자를 해야한다. 불법 복제 방지 소프트웨어에 대한 계발을 정부주도로 해나가야 한다. 정부 주도로 해야 하는 이유는 문화 콘텐츠 산업에 대한 육성이 한국의 가장 강한 경쟁력의 하나로 이어지고 있기 때문이다. 

문화적인 측면 

우리의 인식을 바꾸어야 한다. 아직도 웹에서 정보를 얻고 사용하는 것은 공짜라는 인식을 바꾸어야 한다. 무료로 소프트웨어를 받아서 사용하고 음원을 다운받아서 사용하는 것은 인터넷이 신기한 시절 이야기다. 네이버는 거대한 기업이 되었고, 카톡은 문자와 전화를 대신해 준다. 이런 시대에 우리 가 할 일은 불법 웹툰 사이트에 접속하지 않는 것이다. 일주일을 기다리는 것을 즐거움으로 생각하자. 우리의 변화된 행동이 더욱 재미있는 웹툰을 준비 중인 사람들에게 큰 힘이 될 것이다. 

불법 창작물을 신고하는 방법

한국 저작권 보호원에서는 불법 복제물에 대한 신고가 가능하다. 온라인 저작물과 오프라인 저작물을 신고 할 수 있다. 

https://www.copy112.or.kr/bootlegging/onlineWork/

온라인 신고에는 회원 신고, 비회원 신고, 권리자 신고가 파트가 나뉘어져있으며 각각의 상황에 맞는 신고를 하면 된다. 신고하는 것이 중요하다. 

댓글 남기기

클릭

체불업주 명단공개

취업사기 신고
고용노동부 대표 번호 : 1350

디디피플 블로그 카테고리

디디피플?

프로슈토에서 운영하는 웹툰, 이모티콘 등등 예비작가, 작가들을 위한 사이트입니다. 프로슈토는 모두의 손사, 디디피플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사업자등록번호 : 311-35-00289
상호 : 프로슈토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7-서울서대문-0052호
직업정보제공사업신고번호 : 서울서부 제2018-10호
대표자 : 김문성
주소 :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명지대길 94, 304호
전화번호 : 02-304-1553